Defying Gravity - Mr. Big / 2017 ▪ CDs


재결성 Mr. Big의 세번째 앨범입니다. 지난번 앨범 [...The Stories We Could Tell]의 경우 개인적으로 너무나 실망스러워서 리뷰조차 쓰지 못했고 이번 앨범 소식이 들려왔을 때도 이걸 사야하나 고민을 할 정도였습니다.

지난번 앨범이 실망스러운 것은 앨범이 전체적으로 Mr. Big의 음악처럼 들리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곡들도 잘 뽑혔고 기타 사운드도 좋았고 Eric Martin의 보컬도 근사했습니다만, Billy Sheehan의 베이스 연주가 전혀 그답지 않고 일반 락밴드의 베이스 연주자들처럼 루트음만 둥둥 쳐대고 있었죠. 개인적으로 Mr. Big 사운드 중 Billy Sheehan이 차지하는 비중이 그렇게 큰줄 정말 절실하게 느꼈달까요.

다행히 이번 앨범에서는 Bass의 존재감이 확실합니다. 기타 사운드와 곡들은 좀 더 올드해진 느낌입니다만 기타와 베이스의 초절기교를 느낄만한 요소들도 충분하고 베이스가 마구 날뛰어 주니 이제야 진짜 Mr. Big스럽다는 느낌이 듭니다.

드러머 Pat Torpey의 병세는 나아지거나 할 수 없는 것인지라 그냥 그런 상태입니다만 여전히 밴드 맴버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물론 실제 드럼 연주는 지난 앨범과 마찬가지로 Burning Rain의 드러머로 낯익은 Matt Starr가 맡고 있습니다.



Defying Gravity






덧글

댓글 입력 영역